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2.png

"탈라크(talaq), 탈라크(talaq), 탈라크(talaq)"남편이 한자리에서 ‘탈라크'를 세 번 외치면 결혼생활은 그걸로 끝이다. '탈라크'는 아랍어로 ‘이혼’이란 뜻으로 일부 이슬람 커뮤니티에서는 가정법원에 갈 것도 없이 일방적인 통보로 이혼이 성립된다. 트리플 탈락 관습이 열악한 인권상태에 처한 기혼여성들을 극도로 취약한 상태로 몰아놓으며 혼인 상태도 불안정하게 만드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많은 이슬람 국가이 샤리아(이슬람 율법)와 강력한 가부장제에 의거해 ‘트리플 탈라크’를 인정해왔으나 현재 이 관습은 인도나 일부 무슬림 지역을 제외하고 다수 무슬림국가에서는 폐지된 것이다. 그러나 정작 이슬람 최고 경전인 쿠란에는 '트리플 탈라크'을 명시한 조항이 없다. 쿠란은 오히려 "아내와 이혼하고자 하는 이는 넉 달을 …
[오픈도어선교회] 파키스탄의 박해상황(1)파키스탄(Pakistan) - 종 교: 이슬람교- 인 구: 196,744,000명, 기독교인: 3,938,000명- 박해정도: 매우 극심함, 박해순위 3위- 주 박해요소: 이슬람교의 탄압, 구조적인 부정부패 및 범죄 파키스탄은 박해 점수 88점으로 2017년 세계박해순위(WWL) 4위에 올랐다. 2016년의 기록은 박해 점수 87점에 6위였다. 파키스탄에서 기독교에 가해지는 압력은 극단적인 수준에 달했으며, 교회 영역에서 비교적 낮은 득점을 기록한 것을 제외하고 기타 모든 영역에서 비슷하게 높은 수준의 박해를 보여주고 있다. 기독교에 대한 폭력 수위는 2년 연속 세계박해순위 최고치를 기록했다. 파키스탄의 박해상황1. 박해원인이슬람교의 탄압(Islamic oppression): 파키스탄은 셀 수 없이 많은 이슬람 극단주의 세력들에게…
이슬람 단체 "순종 않으면 상징적 차원서 가능" 주장 (시드니=연합뉴스) 김기성 특파원 = 호주의 한 이슬람 단체가 무슬림 남성에게는 상징적인 차원에서 아내를 때릴 권리가 있다는 내용의 동영상을 내놓아 호주 사회로부터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급진적 이슬람 정치운동 단체인 '히즈브 우트-타흐리르' 호주 지부는 최근 SNS에 올린 동영상에서 무슬림 남성이 순종하지 않는 아내들을 다룰 적절한 방법이라며 두 여성 간 대화를 통해 이런 주장을 폈다고 호주 언론들이 14일 전했다. 동영상에 따르면 자신을 시드니 초등학교의 교사라고 밝힌 한 여성은 무슬림 남성들은 여성들의 보호자며 부양자로 결혼 생활을 이끌 위치에 있다며 서로 협력해 나가야겠지만 남편은 아내를 훈육할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다만, 매를 들 경우 절제된 방법을 써야 …
중앙亞 ‘舊소련’ 국가들이 테러 온상지 된 까닭은최근 러시아와 스웨덴에서 발생한 테러의 범인들이 모두 구(舊)소련 중앙아시아 국가 출신으로 드러나면서 이 지역이 새로운 테러의 온상지로 떠오르고 있다. 구소련 중앙아시아 국가가 테러 온상지가 된 것은 소련 붕괴 후 찾아온 정정 불안과 경제난 등이 이슬람 극단주의가 파고들 여지를 만들어준 탓이다. 또 알카에다와 이슬람국가(IS) 등 테러단체가 장악한 지역과 인접해 있는 지리적 문제도 작용하고 있다. ◇빈곤과 실업 등 경제난에 빠진 중앙아시아=로이터와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3일 14명의 목숨을 앗아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지하철역 자폭 테러의 범인은 키르기스스탄 출신 20대 남성으로 밝혀졌고, 7일 4명이 사망한 스웨덴 스톡홀름 트럭 테러의 범인은 우즈베키스탄 …
중국 신장(新疆)위구르자치구 당국이 주민 감시소홀 등을 이유로 지역 간부를 무더기 징계해 위구르족 통제강화 신호로 인식되고 있다. 7일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신장자치구 공산당위원회 선전부가 전날 소셜미디어를 통해 허톈(和田·호탄)지구 경찰관 7명 등 간부 97명을 직무 유기로 징계했다고 보도했다. 신장자치구 선전부는 천취안궈(陳全國·62) 서기가 지난달 허톈에 조사팀을 보내 현지 간부들의 업무를 점검한 결과 단체 기도에 참가한 무슬림(이슬람교 신자) 숫자나 주간 행사인 국기게양식 불참자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점 등을 발견해 징계했다고 밝혔다.선전부는 "일부 간부가 줌마(무슬림의 금요일 합동예배) 때 모스크(이슬람교 사원)에 정시에 나타나지 않았다"며 "일부는 설교의 내용을 몰랐으며 감시카메…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