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2.png

독재 정치 혼재된 이슬람 극단주의가 주요 박해 원인 종교: 이슬람교인구: 39만 명박해 정도: 심함(13위)주 박해 요소: 독재 정치가 혼합된 이슬람 극단주의 몰디브(Maldives)는 박해 지수 76점으로, 월드워치리스트(WWL) 2016에서 13위를 기록했다. 작년의 기록은 78점으로 11위였다. 박해 지수와 순위가 하락한 것과 달리, 몰디브의 기독교 박해 상황은 여전하다. 오히려 극심한 핍박이 이제는 당연하다는 듯이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이로 인한 압력은 국민 생활의 전 영역에 두루 걸쳐 있다. 1. 박해 원인 몰디브의 기독교 박해 핵심 요소는 독재 정치(Dictatorial paranoia)가 혼재된 이슬람 극단주의(Islamic extremism)다. 몰디브 정부는 이슬람의 수호신을 자처하여 일련의 법률을 제정함으로써, 몰디브 국민이 이슬람 외의 종교로 개…
성폭행 당한 15세女에게… 파장 확산 몰디브, 성폭행 당한 소녀에 태형 100대 선고… "천국의 악몽"법원 '혼전성관계' 이유로 명령인권단체 반발 '관광 거부 운동'당황한 정부 "태형 폐지 검토" '인도양의 보석' 몰디브에서 성폭행을 당한 15세 소녀가 태형을 선고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지면서 몰디브 관광을 반대하는 캠페인이 전개되고 있다. 국제시민운동단체인 아바즈(Avaaz.org)는 최근 홈페이지에 '천국의 악몽'이라는 제목의 광고를 게재했다. 해당 광고에는 에메랄드 빛의 아름다운 바다와 울부짖는 소녀의 모습이 대조적으로 담긴 사진이 실렸다. 무함마드 와히드 하산 몰디브 대통령에 공개 태형제도 폐지 등 법 개정을 촉구하는 글도 올렸다.   전세계적으로 170여만명…
목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