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2.png

Unable to unveil his rap song at a suppressed flash-mob protest against Uzbekistan's ban on women covering their heads in public places, singer Young Zapik released it on social media. The young underground rapper's ode in support of a woman's right to wear an Islamic head scarf, Beautiful Girl In Hijab, has made a big splash on social media and has led to stormy debates on the ban. Many people are against the hijab ban -- which has been in place since the 1990s rule of authoritarian President Islam Karimov -- and were angered that a flash-mob protest set for September 5 in Tashkent was disallowed by officials. "We wanted to hold a peaceful assembly on September 5 in defense of …
중앙아시아 국가들이 아프가니스탄 반군 단체 탈레반과의 관계를 강화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이 지역에서 이슬람국가(IS)의 세력이 부상하는 것이 주요 원인으로 보인다.아시아타임스의 보도에 따르면 지난 27일 우즈베키스탄의 수도 타슈켄트에서는 양일간의 ‘아프가니스탄 평화 컨퍼런스’가 개최됐다. 중앙아시아 국가들을 비롯해 미국·독일·중국·파키스탄·러시아 등 20개국 이상의 대표단이 이 컨퍼런스에 참여했다.특히 아슈라프 가니 아프가니스탄 대통령과 샤브카트 미르지요예프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EU) 외교안보 고위대표가 참가국 대표단 가운데 가장 고위급으로 나타났다. 탈레반 대표는 이 회의에 참석하지 않았다. 그러나 우즈벡과 아프간은 이번 컨퍼런스를 계기로 17년이나 이어진 아프간 …
중앙亞 ‘舊소련’ 국가들이 테러 온상지 된 까닭은최근 러시아와 스웨덴에서 발생한 테러의 범인들이 모두 구(舊)소련 중앙아시아 국가 출신으로 드러나면서 이 지역이 새로운 테러의 온상지로 떠오르고 있다. 구소련 중앙아시아 국가가 테러 온상지가 된 것은 소련 붕괴 후 찾아온 정정 불안과 경제난 등이 이슬람 극단주의가 파고들 여지를 만들어준 탓이다. 또 알카에다와 이슬람국가(IS) 등 테러단체가 장악한 지역과 인접해 있는 지리적 문제도 작용하고 있다. ◇빈곤과 실업 등 경제난에 빠진 중앙아시아=로이터와 AFP 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3일 14명의 목숨을 앗아간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지하철역 자폭 테러의 범인은 키르기스스탄 출신 20대 남성으로 밝혀졌고, 7일 4명이 사망한 스웨덴 스톡홀름 트럭 테러의 범인은 우즈베키스탄 …
우즈베키스탄에서 기독교 서적을 소지했다는 이유로 두 명의 크리스천이 투옥되고, 한 목회자는 은행 계좌를 압수당했다. 지난 1일 우즈베키스탄 남부도시 테르 메즈에서 경찰은 크리스천인 라크마툴레이브와 인유세브의 자택을 급습해 기독교 서적을 발견하고 즉각 5일간 투옥시켰다. 판사는 두 명에게 교도소 이용 비용으로 각자 월급의 15%를 지불하도록 명령했다.또 정부 허가를 받은 침례교회에서 목회하는 부토프 목사와 부토바 사모는 기독교 서적을 소유한 이유로 당국이 불법으로 그들의 은행계좌를 동결시키고 교회 자금을 가져갔다. 당국은 어떤 답변도 거부하였고 사건은 조사 중으로 알려졌다. 부토프 목사는 현재 자신의 돈을 전혀 사용할 수 없는 상황이다. 오픈도어선교회는 "우즈베키스탄의 크리스천들이 주님의 보호 안에서 믿…
무장단체 테러 위협 상존…"반대파 탄압 구실로 위협 과장" 시각도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우즈베키스탄을 25년 이상 철권 통치해온 이슬람 카리모프 대통령이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면서 권력 공백을 틈 타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가 활개칠 수 있다는 불안과 경계심이 고개를 들고 있다. 2일(현지시간) AP통신과 미국 CNN방송 등에 따르면 카리모프 통치 시절 우즈베키스탄은 우즈베키스탄 이슬람운동(IMU)을 비롯한 극단주의 무장단체의 테러 위협에 여러 차례 직면했다. 국제 테러조직 알카에다, 아프가니스탄·파키스탄 탈레반과 동맹을 맺은 IMU는 2000년 미국 정부에 의해 테러 단체로 지정됐다. IMU는 1999년 우즈벡 수도 타슈켄트에서 차량 폭탄 테러를 벌이는 등 수차례 테러 공격에 나섰으며 당시 활동 범위는 아프간-파키스탄…
목록
 1  2  3  4  5  6  7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