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이슬람 칼럼 [Column]

해외논단] 이슬람 극단주의로 바뀐 ‘아랍의 봄'<세계일보> 오바마 대통령은 아랍 세계 전역에서 과격파 이슬람의 세력 확장을 돕고 있다. 그는 미국의 쇠퇴와 미국의 적인 이슬람 성전 세력의 팽창을 방관하고 있다. 중동에서 북아프리카에 이르는 지역의 아랍의 봄은 이슬람주의의 겨울로 변했다. 오바마 정부의 주장과 반대로, 아랍의 민중봉기는 “자유의 재탄생”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즉 아랍에서 자유민주주의 체제는 나타나지 않았다. 무슬림 근본주의자들이 민중시위를 이용하여 부패하고 독재적인 정권에 대항하는 동시에 호전적인 이슬람 세력을 확대했다. 제프리 T 쿠너 미 에드먼드 버크 연구소 총재튀니지에서는 이집트의 무슬림 형제단과 이념적 유대를 맺고 있는 이슬람주의 정당이 총선에서 승리했다. 정당의…
무슬림보고 ‘코란 적힌 축구공’을 차라니… 美軍, 아프가니스탄에 선물… ‘신성모독’ 논란 휩싸여 이용수 기자 hejsue@chosun.com 아프가니스탄 주둔 미군이 대민 봉사활동 차원에서 벌여온 ‘축구공 투하작전’이 신성 모독 논란에 휩싸여 미군 당국을 곤혹스럽게 하고 있다. 아프가니스탄에 주둔 중인 미군 헬리콥터 부대는 지난 4월부터 아프가니스탄 동부 코스트 주(州) 어린이들에게 축구공을 투하하는 ‘축구 헬기 작전(Operation Soccer Chopper)’을 벌여왔다. 이렇게 전달된 축구공엔 각국의 국기 문양이 들어간 것이 많았는데, 이 중 사우디아라비아 국기가 그려진 축구공<사진>이 문제가 됐다.사우디아라비아 국기엔 무슬림의 신앙고백인 ‘샤하다’가 쓰여 있기 때문이다. 샤하다는 ‘알라 외에 신은 없으며, 무하마드는 …
[조선데스크] 폭력에 감염된 리비아 소년 ▲ 김태훈 국제부 차장 1970년대 미국 여성해방 운동가들이 "여성에 씌운 사회적 속박과 싸운다"는 결의를 담아 브래지어를 태우는 퍼포먼스를 벌인 적이 있다. 그 때 일본 소설가 무라카미 하루키는 그녀들의 주장보다 "그들이 태운 브래지어가 새 것이었을까?"라는 게 궁금해졌다. 하루키는 이처럼 엉뚱한 의문을 갖게 된 이유를 자신이 남들은 관심을 갖지 않는 일에 연연하는 소설가라는 인종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누구든 뭔가 주장을 할 때는 남들이 자기들의 취지에 공감하길 바란다. 그런데 "새 브래지어와 헌 브래지어 중 어느 것을 골라 태웠을까"라는 의문은 그녀들의 주장과는 무관하지만 드러난 행위 이면에 담긴 인간성의 본질을 들여다보는 창(窓)이 될 수 있다. 하루키의 산문집 '무라카미…
글로벌 포커스―이규영] 유럽의 무슬림, 공존과 갈등 뉴욕의 세계무역센터가 붕괴된 지 10년이 지났다. 이 사건은 지구촌을 충격의 도가니로 몰아넣었고, 극심한 후유증은 지금도 계속되고 있다. 끝없는 추적 끝에 오사마 빈 라덴은 사살되었으나 희생자들의 쓰라린 마음은 여전히 달랠 길이 없어 보인다. 이 사건은 다른 대륙에도 엄청난 파급효과를 미쳤다.9·11 이후 기독문명을 바탕으로 하는 서유럽국가에서 반(反)이슬람정서가 정치·경제·사회문화적 요인들과 맞물리면서 급속히 확산되었다. 유럽의 이 같은 정서는 정치적 관점에서 문명 간 충돌로 이해된다. 경제적으로는 무슬림 이민자의 증가로 인해 유럽인들의 일자리가 잠식된다고 본다. 문화적으로는 이슬람의 일부 극단적 문화가 유럽에 확산되는 현상을 심히 우려한다. 극단적 이슬람 …
해외논단] 무슬림 포용정책의 부메랑 샤리아 신봉자에 맞설 힘 길러야아프간 미군피해 갈수록 커질 것[세계일보] 미국이 아프가니스탄에서 막대한 인명과 재산 피해를 입으면서 계속 싸우는 이유는 무엇인가. 존 매케인 상원의원은 NBC의 “미트 더 프레스”에서 탈레반의 재집권을 막는 것이 이유의 일부라는 견해를 제시했다. 탈레반이 정권을 다시 잡을 경우 아프가니스탄 국민들은 참혹한 대가를 치르게 될 것이다. 특히 여성들의 희생이 엄청날 것이다. 프랭크 J 개프니 2세 美 안보정책 연구소 총재정치와 군사 및 법률의 교리인 샤리아를 신봉하는 탈레반 같은 세력의 득세를 미국이 막는 것 또한 아프가니스탄 전쟁 참전을 정당화하는 절실한 이유가 될 수 있다. 이 교리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뿐만 아니라 전 세계가 신의 …
처음  이전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