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3-21-03.png

이집트의 골키퍼 무함마드 엘시나위가 2018 러시아 월드컵 '맨 오브 더 매치(Mam of the match, MOM)' 수상을 거부했다. 주류회사의 지원을 받는 상이란 이유다.러시아 국영방송 'RT'는 17일(한국시간) "이집트 골키퍼 엘시나위가 우루과이전에서 MOM에 선정됐지만 상을 후원하는 회사가 주류회사라는 이유로 수상을 거절했다"라고 전했다.이집트는 지난 15일 열렸던 우루과이와의 A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날 이집트 골키퍼 엘시나위는 엄청난 선방쇼로 모하메드 살라가 없는 이집트를 이끌며 인상적인 활약을 선보였다.잇단 선방으로 경기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지만, 그는 술을 멀리 하는 이슬람교를 믿는 만큼 주류회사가 주는 상을 받을 수 없다며 수상을 거절한 것으로 보인다.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국 32개국 중 이슬…
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부상으로 전반 이른 시점 교체된 모하메드 살라(25, 리버풀)의 부상에 대해 한 이슬람 설교사가 "라마단을 지키지 않아서 발생했다"고 말해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리버풀은 지난달 27일(한국 시간)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2017-18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레알과 경기에서 1-3으로 졌다. 문제는 전반 이른 시점 세르히오 라모스와 볼 경쟁 과정에서 잘못 넘어지면서 발생한 탈골, 살라는 부상 이후 눈물을 흘렸고, 그대로 교체됐다. 애덤 랄라나가 교체로 투입됐지만, 시즌 내내 44골(챔피언스리그 10골)을 기록하며 리버풀 공격을 이끈 살라의 부상은 컸다. 리버풀은 전반 초반의 흐름을 잃었고, 로리스 카리우스의 결정적인 실수 두 차례까지 겹치며 무너졌다. 챔피언스리그 결승을 앞두고…
 이집트 최고행정법원이 26일 무슬림의 예지자 모함메드를 모독하는 동영상이 발견됐다는 이유로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와 이를 공유한 또다른 사이트들에 대해 1달 간 폐쇄 명령을 내렸다. 최고행정법원은 이날 지난 2013년 내려진 비슷한 명령에 대한 항소를 기각, 이를 최종 확정지었다. 국가통신규제당국은 폐쇄가 불가능하다며 항소했었다. 지난 2012년 유튜브에 '순진한 무슬림'(The Innocence of Muslims)이라는 14분 분량의 동영상이 유튜브에 게시되면서 이집트를 포함해 무슬림 사회 전체에 격렬한 시위를 촉발시켰었다. 그러나 이러한 폐쇄가 언제부터 시작되는지는 확실치 않다. 유튜브는 여전히 접속이 가능하다.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80527_0000319186&cID=10101&pID=10100
모하메드 살라(리버풀)를 앞세워 월드컵 돌풍을 준비 중인 이집트 대표팀의 최대 변수는 종교의식 중 하나인 ‘라마단’이다.이슬람력에서의 9번째 달을 의미하는 라마단(Ramadan) 기간 중 이슬람교 신자들은 일출에서 일몰까지 금식한다. 올해 라마단은 5월15일부터 6월14일까지다. 6월14일은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식 개막일이다.이집트 선수 대다수가 무슬림이어서 대회 준비 기간 내내 제대로 된 식사를 할 수 없다. 많은 양의 땀을 흘리고도 해가 떠 있는 동안에는 물도 마실 수 없다. 올시즌 폭발적인 활약을 펼치는 에이스 살라도 예외는 아니다.이집트는 개막일 다음 날인 15일 루이스 수아레스가 이끄는 우루과이와 A조 첫 경기를 치른다. 한 달 가까이 라마단 의식을 소화하며 정상 컨디션을 유지하지 못한 상황에서 제 기량을 펼칠지 미지수…
<앵커> 40도가 넘는 무더위가 계속되는 이집트에서는 요즘 이슬람 여성이 입는 전신 수영복 '부르키니'를 둘러싼 논란이 뜨겁습니다. 무슨 일인지 카이로 이대욱 특파원이 취재했습니다. <기자> 이집트 홍해 지역의 한 해변. 부르키니를 입은 이슬람 여성들이 해수욕을 즐기고 있습니다. 부르키니는 이슬람 여성의 전통 복장 '부르카'와 비키니의 합성어입니다. 속살을 드러내길 꺼리는 이슬람 여성을 위해 지난 2005년 처음 개발됐고, 이슬람 여성들의 큰 환영을 받았습니다.  [리마/27세 : 햇볕과 사람들의 시선에서 보호받을 수 있어서 부르키니가 너무 마음에 듭니다. 이렇게 마음껏 수영할 수 있잖아요.]  그러나 일부 유럽지역에서는 부르키니를 입지 못하게 하는 곳도 있습니다. 공공질…
 이집트 북부 지역에 있는 한 콥트교회에서 9일(현지시간) 폭탄이 터져 최소 13명이 사망했다고 이집트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이집트 내무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북부 나일델타 가르비야주의 주도 탄타 시내에 있는 '마르 기르기스' 콥트교회에서 폭탄 공격으로 추정되는 대형 폭발이 일어났다.이 폭발로 최소 13명이 숨지고 42명이 부상했다고 가르비야주 당국은 밝혔다.이집트 국영 TV는 "교회 내부에서 폭탄이 터졌다"고 전했다.이번 폭탄 공격을 감행한 주체나 배후 세력은 즉각 확인되지 않았다.이집트에서는 지난해 12월에도 수도 카이로의 한 콥트교회 예배실에서 폭탄이 터져 적어도 25명이 사망하고 49명이 다친 적이 있다.콥트교는 인구 대다수가 이슬람 수니파인 이집트에서 자생적으로 발전한 기독교 종파다.이집트 전체 인구 약 9…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