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7-52-26.png

슈퍼 지하디스트'란 별명으로 가지고 있는 프랑스 출신의 극단이슬람주의자 대원 모집책 오마르 옴센(41·가명 오마르 디아비)에 대테러 당국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하드(성전)에 참여하겠다며 이라크와 시리아로 넘어가는 프랑스인의 80%가 옴센의 유혹에 넘어간 것으로 드러나고 있기 때문이다. 옴센은 시리아의 무장 테러조직인 알 누스라 전선(최근 '자바트 아테 알 샴(시리아 정복 전선)'으로 개명)의 샤를리 에브도 테러 홍보 동영상 속에서 컴퓨터를 두드리는 모습으로 등장해 대테러 당국의 눈길을 끈 인물이다. 그는 현재 시리아에서 프랑스인들로 구성된 부대를 이끄는 한편 다양한 동영상을 제작해 인터넷 상에 올리는 홍보를 주도하고 있다. 옴센은 세네갈에서 태어나 어린시절 프랑스로 이주해 니스에서 성장했다. 프랑스 …
지난 22일 30명 이상의 목숨을 앗아간 브뤼셀 테러를 가한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유럽 공격을 위한 지하디스트를 400명 이상 훈련했으며, 이들 대부분이 유럽 전역에 숨어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지하드 세력 네트워크를 추적하는 유럽 국가와 이라크 안보 관료들과 프랑스 입법자들로 이뤄진 위원회는 IS가 서방국가를 공격하기 위한 특화 지하디스트들을 훈련하는 시설을 시리아와 이라크 등에 보유하고 있으며, 최소 400명이 이미 훈련을 마치고 전투태세에 돌입해 있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또 400여명이 자신들의 임무를 실시하기 위해 유럽 곳곳에 숨어 적기를 기다리라는 지시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들은 IS가 시리아에서 패배하더라도 유럽에서 소규모 세포조직으로 활동할 수 있기 때문에 위협적이다.이…
34명의 사망자를 낸 22일(현지시간) 벨기에 연쇄 테러의 용의자들 가운데 2명은 브뤼셀에 거주하는 형제로 밝혀졌다고 dpa통신 등이 현지 RTBF 방송을 인용해 23일 보도했다.칼리드·브라힘 엘 바크라위 형제는 이날 공항에서 자살폭탄 테러를 저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이들은 브뤼셀 경찰에 사전에 알려졌던 인물들이라고 RTBF는 전했다.이 가운데 칼리드 엘 바크라위는 지난 15일 프랑스 파리 테러 주범인 살라 압데슬람을 추적하던 벨기에 경찰이 수색 도중 총격전을 벌인 브뤼셀 남부 아파트를 렌트했던 것으로 알려졌다.출처: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6/03/23/0200000000AKR20160323155200009.HTML?input=1195m
스페인 경찰은 7일(현지시간) 발렌시아, 알리칸테, 세우타 지역에서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와 자브하트 알누스라 전선과 연계된 조직원으로 의심되는 용의자 7명을 급습, 체포했다. 호르헤 페르난데스 디아스 스페인 내무장관은 이번에 적발한 조직은 무기, 폭탄 제조 재료, 전자 장비를 인도적 지원으로 위장한 선적으로 시리아와 이라크에 보내왔다고 밝혔다.경찰은 성명을 통해 이날 급습한 조직과 관련, 컨테이너 선적이 가능한 사업을 하는 주모자에 의해 잘 조직되고 조율된 조직이라고 설명하면서 무기와 군사 장비 등을 스페인 항구에서 시리아와 이라크에 있는 무장단체로 보냈다고 설명했다. 또 시리아와 이라크에서 싸우고 있는 IS의 대원들과 결혼할 여성의 공급과 관련해 IS와 여러 차례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스…
러시아어로 된 IS 선전 채널 퓨랏미디어에 게시된 영상 '카프카스 지역 무자헤딘(이슬람 전사)의 연합(Unity Of The Mujahideen Of The Caucasus)의 한 부분. (출처: 英 가디언) 출처: http://www.newsis.com/pict_detail/view.html?pict_id=NISI20150714_0011167161
  최근 벨기에에서 자신의 아들을 시리아 내전에 참여 시킨 아버지가 확인되었다고 벨기에 언론에 보도했다. 압둘라로 알려진 아버지는 그의 아들을 시리아 IS 대원으로 보내고 자신은 부인과 같이 시리아에 입국하려다 발각 되었다. 시리아에 있는 아들의 페이북에 글을 올려 알려졌으며, 현재 시리아 알레포에 있다고 한다.  Ouders van Syriegangers uit heel Europa zoeken steun bij de onverschrokken Belg Dimitri Bontinck. Maar de ex-militair maakt zijn beloften niet waar. Monique, moeder van de naar Syrie vertrokken Aicha (18): 'Achteraf gezien hield hij me aan het lijntje'. ⓒ afp. De ouders van de Iraaks-Nederlandse puber Abdulrahman Al S. (15) uit Gouda zijn wanhopig o…
목록
 1  2  3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