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통계자료

"라마단 개시 이래 최소 675명 사망"(바드다드 AFP·AP=연합뉴스) 이라크 전역에서 6일(현지시간) 잇단 폭발과 총격으로 최소 47명이 숨졌다.현지 당국과 의료진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0분께부터 수도 바그다드 일대 곳곳에서 최소 8개의 차량폭탄과 길에 묻어둔 폭탄 여러 개가 잇따라 터지고 무차별 총격이 발생해 최소 31명이 숨지고 120여 명이 다쳤다. 이프타르(금식 후 첫 식사) 직전에 시작된 이날 …
이슬람권에서 정교일치를 가장 중시하는 이란과 건국 후 꾸준히 세속주의 정책을 펼쳐온 터키에 정반대의 바람이 불고 있다. 터키가 이슬람 원리주의로 회귀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는 반면 극단적 신정주의를 고수해온 이란에서는 6월 온건파 대통령의 당선으로 개혁 개방 움직임이 거세다.터키와 이란은 아랍어를 쓰는 아랍인이 대부분인 여타 중동 이슬람국가와는 인종(터키인, 페르시아인)과 언어(터키어, 페…
"영국, 10년 이내에 최대 종교 이슬람이 된다" 영국의 기독교 하락은 돌이킬 수 없는 사실.. 기사입력 :2013-06-03 09:06 2011년 영국(UK) 인구 조사(census) 결과에 의하면, 25세 이하 영국인의 10%가 무슬림으로 드러났다. 현재의 무슬림 증가와 기독교인 감소세가 계속 진행된다면 10년 이내 이슬람은 기독교를 제치고 영국 최대의 종교로 부상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영국 통계청(Off…
국내 일본계 종교 신도 숫자가 갈수록 증가고 있다고 시사저널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내 7대 종단(불교, 개신교, 천주교, 유교, 천도교, 원불교, 대종교)을 제외한 외래 종교 중 가장 규모가 큰 것은 일본계 종교인 한국SGI(창가학회 또는 남묘호렌게쿄)다. 신도수만 155만명으로 서울 구로구에 본부를 두고 있으며, 전국적으로 365개의 교당을 갖고 있다. 인구수로 나누면 한국인 30명 중 1명이 …
대북풍선선교단 후원으로 공무원 중립의무 논란 "미래부 전체 모습으로 비출까 우려"더사이언스 | 기사입력 2013년 06월 11일 13:34 | 최종편집 2013년 06월 11일 19:00미래부 기독교선교회 사업계획안 문건지난달 초 미래창조과학부 내 설립한 기독선교회의 공격적 선교활동에 대해 우려가 커지고 있다.   선교회 측은 설립 당시에도 “기독교인이 다수를 차지한 미래창조과학부가 복음 전파에 앞장서고…
英가디언 내부문서 폭로…"세계 컴퓨터망서 첩보 970억건 확보"미국은 중국·이라크 수준 수집…남북한은 감시 최소수준 등급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세계 각국을 대상으로 미국이 얼마나 전화·컴퓨터망 정보를 몰래 수집했는지를 추정할 수 있는 지도가 유출됐다. 미국 정보 당국이 가장 집중적으로 첩보를 캔 곳은 핵무장 파문을 일으킨 이란과 이슬람 테러세력이 출몰하는 파키스탄, 미…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