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통계자료

ISIL의 ‘신정 국가’ 건설 방침에 수니파 내부에서 반발 기류 이라크 바그다드 북쪽에 위치한 한 마을에는 축구에 남다른 소질을 보였던 소년 이브라힘 아와드 이브리힘이 있었다. 가난했고 평범했지만 축구공을 가졌을 때만은 달랐다. 상대 골대로 향하는 그 순간만큼은 남다른 광채를 발산했다. 축구만큼 주목받는 게 하나 더 있었다. 신을 향해 기도할 때도 그는 빛났다. 소년은 신에 대한 충성스러운 마…
미국은 기독교 교파만 수십 개개신교 내에서도 종파 나뉘어 인류는 종교와 함께 공존해 왔다. 종교가 역사의 흐름 속에 과거와 현재, 미래를 아우르는 포괄적 시간을 담는 이유다. 종교를 살피면 시간의 흐름을 볼 수 있다. 최근 퓨리서치센터는 '공공의 삶과 종교 프로젝트(Religion & Public Life Project)'의 일환으로 종교적 다양성 지수(Religious Diversity Index·이하 RDI)를…
[월드 화제] “여성 할례, 영국서도 17만명 피해” “제 삶이 바뀌게 된 날은 제가 매우 어렸을 적, 3살 때였습니다. 마치 가축을 도살한 것처럼 피가 흥건히 고여 있었어요. 잘려나간 내 살이 바위 위에서 햇빛을 받으며 말라가고 있었지요.” 영화 ‘사막의 꽃’(Desert Flower, 2010)의 실제 주인공이자 소말리아 출신의 세계적인 모델 와리스 디리가 공론화해 국제적 이슈로 떠오른 여성 할례(女性割…
이슬람 수니파 맏형격인 사우디아라비아가 ISIS(이라크ㆍ시리아 이슬람국가)의 덫에 걸렸다.ISIS 테러세력이 북쪽에선 이라크, 남쪽으론 예멘에 포진하면서 ‘샌드위치’ 신세가 됐기 때문이다. 이라크ㆍ시리아 반군 지원을 위해 ISIS를 물밑 지원해왔던 사우디가 자승자박 당한 꼴이란지적이다. 2일(현지시간) BBC 방송에 따르면 ISIS 전투원들이 사우디로 자유롭게 들어올 수 있다는 위기…
중동국 테러 척결 의지 고조…대이라크 지원 이어져(두바이=연합뉴스) 유현민 특파원 = 이라크 수니파 반군을 주도하는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라크·레반트 이슬람국가'(ISIL)가 시리아 동부와 이라크 서북부 일대에 이슬람국가 수립을 공식 선포했다.이라크 북부 티크리트에서는 이를 탈환하려는 정부군과 수니파 반군의 치열한 공방이 며칠째 이어졌다.사우디아라비아를 비롯한 걸프 왕국과 일부 중동 …
알카에다 9·11 테러 주도미 아프간 침공으로 조직 분산ISIL 세력 확장하며알카에다 정통성 정면도전막강한 경제력 갖춰 최강자 부상이라크의 위기는 전세계 이슬람주의 무장세력의 판도에도 큰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알카에다의 쇠락과 이라크·레반트 이슬람국가(ISIL·이하 이슬람국가)의 부상 등으로 이슬람주의 세력들이 토착화, 다변화하는 ‘춘추전국 시대’가 열리고 있다. 2001년 9·11테러를 전…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