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통계자료

시리아 독재자 알아사드 3선에 성공…리비아·이집트는 군부의 벽 못넘어 2011년 튀니지에서 시작돼 중동ㆍ북아프리카에 민주화 운동을 불러일으킨 `아랍의 봄`이 3년 만에 원점으로 회귀했다. 시리아와 이집트에서는 장기 집권 또는 군부의 벽을 넘지 못해 민주화가 뒷걸음질하고 있고, 리비아는 테러와 폭력으로 정국이 혼란에 빠져들었다. 자라드 라함 시리아 국회의장은 4일(현지시간) 전날 치…
알카에다와 같은 이슬람 과격단체가 줄기는커녕 2010년 이후 외려 세를 확장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5일(현지시간) 미국 싱크탱크인 랜드연구소가 발표한 ‘지속되는 위협’이란 제목의 보고서에 따르면 알카에다와 같은 살라피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주의자) 단체는 2010년 31개에서 지난해 49개로 58% 늘었다. 살라프(salaf)는 아랍어로 이슬람교 예언자 무함마드의 동조자를 의미…
산업규모 2조3000억 달러로 글로벌 블루오션 부각CJㆍ농심 등 인증제품 확대… 5년간 수출 30% 늘어 이슬람 시장이 글로벌 블루오션으로 떠오르면서 국내 기업들도 할랄인증 확대로 시장 선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무슬림시장의 관문 ?할랄? =할랄(Halal)은 이슬람 율법에 따라 무슬림이 먹고 쓸 수 있는 제품을 일컫는 말로, 돼지고기와 술을 배제해야 하는 등 인증 …
정부-이슬람반군 평화협정 서명… 이슬람에 민다나오 자치권 부여 필리핀 정부와 최대 이슬람 반군인 ‘모로이슬람해방전선(MILF)’은 27일 수도 마닐라의 대통령궁에서 평화협정에 서명했다. 1970년 개전 이후 44년 동안 약 15만 명의 목숨을 앗아간 필리핀 내전이 공식적으로 막을 내린 것이다. 이날 서명식에는 베니그노 아키노 대통령과 무라드 에브라힘 MILF 의장, 평화협상을 중재해 온 나집 라작 말레…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에서 무슬림 무장괴한들이 민간인 100명을 살해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AP통신은 13일(현지시간) 오토바이를 탄 무장괴한들이 지난 11일 나이지리아 카치나주 마을 4곳을 급습해 농민들을 학살하고, 오두막과 자동차에 불을 질렀다고 보도했다. 당국 관계자는 “이슬람 테러단체인 ‘보코하람’의 소행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지만, 카치나주는 무슬림 유목민과 기독교&n…
외국인 성지순례단 공격대외적 勢 과시 효과 크고 과도정부 향한 경고 메시지이라크·시리아·레바논도 알카에다 연계 조직에 휘둘려 이집트 이슬람 무장세력이 아랍의 봄 이후 국내 정치혼란과 치안공백을 틈타 다시 외국인 관광객을 테러의 타깃으로 삼고 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오사마 빈라덴 사망과 함께 약해질 줄 알았던 알카에다가 도리어 중동 전역으로 세를 확장하는 추세와 맞물려 있다. 이라크와 아프…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