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통계자료

‘글로벌 익스트리미즘 모니터’… 2017년 이슬람 극단주의 폭력사태 사망자 8만4023명 집계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의 공격으로 2017년 한 해 동안 2만2000명에 가까운 민간인이 피살됐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매일 60명의 무고한 사람들이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에게 목숨을 빼앗긴 셈이다.토니 블레어 전 영국 총리가 설립한 비영리 단체 ‘토니 블레어 인스티튜드 포 글로벌 체인지’는 지난 13일(현지시간) 2…
늘어난 테러, 대테러 장비 수요 ‘폭증’ [보안뉴스 김성미 기자] 전 세계적인 테러 증가에 따라 각국이 대테러법을 제정하고 예산을 늘려 보안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015년 IS(이슬람국가)의 잇따른 테러의 희생양이 됐던 프랑스는 오랫동안 유지해왔던 관광산업 세계 1위 타이틀을 잃기도 했다.  이에 따라 프랑스 정부는 관광산업 구제를 위한 안전한 프랑스 홍보 활동을 대대적으로 펼치는 한편, …
EU보다 입국 쉽고 무슬림 많은 아프간·우즈베크 등서 勢 불려] 우즈베크, 인구 80%가 무슬림… IS의 아시아 병참기지 역할필리핀의 IS 연계 무장세력, 정부군과 석 달째 교전 중 지난달 초 소셜미디어(SNS) 페이스북의 한 비공개 페이지에 "우즈베키스탄 수도 타슈켄트 외곽 주유소에서 살라(이슬람의 기도 예배) 합니다"라는 글이 떴다가 10여 분 만에 사라졌다. 미국 정보분석업체 '스트랫포' 등에 따르…
유럽에서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주의자) 혐의로 체포된 사람들의 수가 2년 만에 두 배로 증가했다고 유럽연합(EU) 경찰기구 '유로폴'이 15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유로폴이 공개한 '연례 EU 테러상황 및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이슬람 성전 테러에 연루·체포된 용의자는 총 718명이다. 이는 테러와 관련해 체포된 전체 용의자 1002명의 72%에 달하는 수치로, 2014년 395명에 비해 82% 증가했다.…
이슬람에 대한 인식조사 개신교인 과반수 부정적 “친구되려는 노력 필요” 이슬람에 대한 개신교인들의 부정적인 인식이 통계적 수치로 나타났다. 개신교인들은 ‘이슬람하면 가장 많이 떠오르는 것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67.2%가 “IS 테러 집단”이라고 답했다. 특히 목회자(88.1%)가 평신도(54.8%)보다 이슬람을 IS 테러 집단으로 생각하는 비율이 더 높았다.이슬람 근본주의자들의 테러 등…
(서울=연합뉴스) 박영석 기자 = 수니파 무장반군 '이슬람국가'(IS)가 이라크와 시리아에 이어 아프가니스탄에서도 예상보다 빠르게 세력을 급속히 확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12일(현지시간) 미 일간 워싱턴타임스에 따르면 미국 전쟁연구소(ISW)는 최근 보고서에서 아프간 내 IS 조직원이 약 3천 명 규모로 늘어났으며, 이들은 대부분 수도 카불에서 동쪽으로 80㎞ 떨어진 낭가하르 지역에 포진해 있는 것으로 분…
목록
 1  2  3  4  5  6  7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