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통계자료

[유럽] “2050년 스웨덴 인구 3명 중 1명은 무슬림”

무슬림사랑 2017-11-28 (화) 19:22 5개월전 382

무슬림 몰리는 유럽… 난민 포용책 유지 땐 33년 후 세배로 는다 / 美 퓨리서치센터 인구 보고서 / 2010년 3.8%→2016년 4.9% / 현 추세대로면 2050년 14% / 親난민 독일·오스트리아 20% / 스웨덴, 국민 3명 중 1명꼴 돼 / 난민 막아도 1000만명 자연증가 / 인구 비율 최소 7.4%까지 올라

2050년 유럽의 무슬림 인구 비율이 지금의 세 배가량으로 높아질 수 있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미국 여론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는 29일(현지시간) 발간한 ‘유럽의 증가하는 무슬림 인구’ 보고서에서 당장 난민 유입을 금지해도 유럽 내 무슬림 인구 증가세가 꺾이지 않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특히 독일과 오스트리아의 무슬림 비율은 20%에 육박하고, 스웨덴 국민 3명 중 1명이 무슬림으로 채워질 수 있다고 밝혔다.

◆“2050년 스웨덴 인구 3명 중 1명은 무슬림”

퓨리서치센터는 먼저 난민 유입이 많았던 2014∼2016년 상황(높은 이주)과 당장 난민 유입이 금지되는 상황(이주 중단)을 상정하고, 둘의 중간(중간 이주)을 추가한 세 가지 가설을 세웠다. 여기에 각국의 난민 정책과 출산율 등을 반영, 세 가지 상황별 무슬림 인구 비율을 추정했다.

보고서는 2010∼2016년 통상의 유럽 이주자 중 무슬림은 46%였지만, 유럽에 온 난민의 78%가 무슬림이었다고 밝혔다. 난민 유입이 유럽 내 무슬림 증가를 부추긴 셈이다. 2010년 3.8%였던 유럽의 무슬림 비율은 2015년 4.6%를 거쳐 지난해 4.9%로 올라갔다. 지난해 유럽 28개국에 무슬림 2577만명이 거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높은 이주 상황을 적용하면 2050년 무슬림 수는 7555만명으로 늘고, 유럽 무슬림 비율은 14.0%로 높아질 것으로 예측됐다. 국가별로 스웨덴의 무슬림 인구 비율은 2016년 8.1%에서 2050년 30.6%로 크게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2050년 오스트리아와 독일이 각각 19.9%와 19.7%, 벨기에와 프랑스가 18.2%와 18.0%로 무슬림 비율이 크게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국가는 난민이 선호하거나 대체로 난민 포용정책을 폈다. 

중간 이주 상황에서 2050년 유럽 전체의 무슬림 비율은 11.2%이고, 스웨덴(20.5%), 프랑스(17.4%), 영국(16.7%), 벨기에(15.1%), 네덜란드(12.5%) 등의 무슬림 비율이 높을 것으로 예상됐다.

◆난민 유입 막아도 무슬림은 증가…“출산율 2.9 대 1.6”

보고서는 특히 이주 중단 상황에서도 무슬림 증가세가 꺾이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유럽 각국이 당장 난민 유입을 금지해도 2050년 유럽의 무슬림 인구는 2016년에 비해 1000만명이나 늘어난 3577만명을 기록, 무슬림 비율도 7.4%에 달할 것으로 예측됐다.

난민을 더 이상 수용하지 않아도 무슬림 인구가 증가하는 배경으로는 ‘낮은 연령’과 ‘높은 출산율’이 꼽혔다. 보고서는 유럽에 들어오는 무슬림의 평균 연령이 유럽 평균 연령보다 13세 젊고, 무슬림 여성이 출산하는 아기 수는 평균 2.9명으로 유럽 여성 평균(1.6명)을 크게 웃돈다고 밝혔다. 사망률은 낮고 출산율은 높아 자연 증가하는 무슬림 인구가 많다는 설명이다.

출처 : http://www.segye.com/newsView/20171130005568

무슬림사랑 님의 통계 최신글 [더보기]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