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9-09.png

유럽의 극우 정당 지도자들이 25일(현지시간) 체코 수도 프라하에서 유럽의회 선거 합동 유세를 펼쳤다.최근 유럽에서 '반(反) 이민·반(反) 이슬람'을 주장하는 극우 정당들이 인기몰이를 하는 가운데 다음 달 23∼26일 치러지는 유럽의회 선거 결과는 향후 유럽 정치의 전환점이 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AP, AFP통신에 따르면 반난민·반이슬람을 내세운 체코의 극우 정당인 '자유와 직접민주주의'(SPD)가 이날 프라하 바츨라프 광장에서 개최한 유세에서 프랑스 극우 정당인 국민연합(RN)의 마린 르펜 대표와 네덜란드 극우 정당 자유당(PVV)의 헤이르트 빌더르스 대표가 참석했다.르펜과 빌더르스는 이번 유럽의회 선거에서 '자유와 직접민주주의'가 처음으로 의석을 차지할 수 있도록 이 정당 대표 토미오 오카무라를 지지하려고 왔다.작…
앵커: 얼마 전 영국 런던의 거리에서 복음을 전하던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치안을 방해하고 이슬람교도를 모욕했다는 이유에서였는데요.앵커: 하지만 그 당시 상황을 지켜봤던 목격자는 이와는 조금 다른 시각의 이야기를 전하고 있습니다. 지구촌 리포트에서 전해드립니다.SOT 프리처 올루 / 노방전도자얼마 전 영국 런던의 길거리에서 프리처 올루라는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치안을 방해하고 이슬람교도에 대한 혐오를 조장한다는 이유에서였습니다. 프리처 올루가 체포되던 당시의 모습을 담은 동영상이 SNS를 통해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프리처 올루에게 예수에 대해 말하는 것을 중단하라고 말한 뒤 그를 체포했습니다.당시 체포영상을 촬영한 앰브로인 쉬트릿과 단독으로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INT 앰브로인 …
 전 세계적으로 테러 위협이 계속되는 가운데 유럽에서는 '가짜 테러신고'가 잇따라 대테러 당국의 새로운 골칫거리가 되고 있다. 31일 덴마크 언론 보도에 따르면 덴마크 경찰은 지난 29일 코펜하겐 중앙역에 폭발물을 설치했다고 거짓으로 신고한 혐의로 27세 청년을 체포했다. 이 청년은 지난 28일 오전 8시 30분께 코펜하겐 중앙역에 폭탄을 설치했다고 거짓으로 신고했다고 경찰은 밝혔다.신고를 받은 경찰은 대규모로 현장에 출동해 1시간 30분 동안 대대적인 폭탄 수색작업에 나섰지만 아무것도 찾아내지 못했다. 경찰은 수색작업을 마친 이날 오전 10시께 트위터에 글을 올려 "의심스러운 상황에 대해 조사했으나 다행히 근거 없는 신고로 확인돼 코펜하겐 중앙역에 대한 수색작업을 마쳤다"고 했다. 이후 경찰은 거짓 신고에 대한 조…
독일 검찰은 22일(현지시간) 일반 시민을 상대로 차량과 총기를 사용한 테러를 모의한 이슬람 극단주의자 10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경찰은 이날 오전 200여명의 경찰력을 투입해 헤센 주와 라인란트팔츠 주 일대의 은신처를 급습, 용의자들을 체포했다.용의자들의 나이는 20∼42세다. 경찰은 급습 과정에서 2만 유로의 현금과 여러 자루의 칼 등을 압수했다.일부 주요 용의자들은 이슬람 극단주의 일파인 살라피스트와 연계된 것으로 검찰은 파악했다.주요 용의자는 비스바덴에 거주하는 31세 형제 2명과 오펜바흐에 거주하는 21세 남성이다.용의자들은 무기상과 접촉해왔고 테러에 사용하기 위한 대형 차량을 빌렸다.독일에서는 2016년 12월 베를린의 브라이트샤이트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이슬람 극단주의자에 의한 차량 돌진 테러가…
이민자 출신의 스웨덴 극우 정당 소속 정치인이 시골 소도시의 인구감소 대책으로 이슬람사원 건립을 제안했다가 당에서 쫓겨날 위기에 놓였다고 영국 일간 '더 텔레그래프'가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스웨덴 북부 베스테르노를란드주(州) 크람포스 지역 의회 의원인 마크 콜린스(63)는 최근 지역 인구감소 해결책으로 이슬람사원(모스크) 건설을 제안했다. 수의사이기도 한 그는 "모스크와 문화센터를 짓고 이슬람교도에게 읍내와 인근 지역에 대한 자치권을 주자는 것이 내 생각"이라며 "이러면 그들(이슬람교도) 다수가 우리 지역에 와 머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구 6천명 안팎의 소도시 크람포스에서는 최근 일자리를 찾으려는 젊은 층이 스톡홀름 등 대도시로 빠져나가면서 연간 100명 안팎 규모로 인구가 줄고 …
네덜란드 중부도시 위트레흐트에서 18일 발생한 총격사건을 수사 중인 네덜란드 경찰은 체포된 용의자 괴크멘 타느시(37)를 상대로 범행동기와 공범 여부에 대해 수사를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경찰은 이번 사건의 범행 동기가 테러일 가능성과 함께 사적인 불화에 따른 범죄 가능성 등 모든 시나리오를 열어 놓고 조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마르크 뤼테 총리는 이번 사건이 발생한 직후 "테러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또 BBC 터키어 웹사이트는 타느시가 몇 년 전 터키에서 IS 연계 혐의로 구속됐다가 풀려났다며 테러조직 '이슬람국가'(IS) 추종자로 의심된다고 보도했다. [그래픽] 네덜란드 중부도시 총격 테러반면에 터키 관영 아나돌루 통신은 터키의 타느시 친척의 말을 인용해 총격의 동기가 …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