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9-09.png

“Is Islam a part of Germany?” That was the provocative question asked by a German TV channel, noted the Vlad Tepes blog, which focuses on Islam and Western culture. Germany’s MDR, which conducted the unscientific telephone survey for a program marking the 70th anniversary of the German constitution, reported the response was an emphatic “Nein.” Only 4.7 percent of the 15,267 viewers who called in to vote said Islam “belongs to” or is “a part of” Germany. More than 95 percent answered with “no.” MDR said the debate over whether Islam is part of Germany centers on Article 4 of the German constitution, which addresses religious freedom.One citizen interviewed for the show su…
독일 내 무슬림 500만명 추산…모스크 900여곳 터키 영향력독일에서 이슬람사원이 급진세력 등의 해외자금에 의존하지 않도록 '이슬람사원 세금'(mosque tax)을 신설하는 방안이 지지를 받고 있다.독일은 현재 운영 중인 '교회세'와 마찬가지로 국가가 이슬람 신자들로부터 세금을 거둬 이슬람사원에 분배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다.  독일 연방정부는 의회의 대정부 질의에서 이슬람사원 세금 도입에 관해 "가능한 방안"이라고 답했다고 12일(현지시간)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와 독일 언론들이 보도했다. 독일의 이슬람 신자는 500만명 정도로 추산되며 상당수가 터키와 다른 아랍 국가에서 이주한 사람들이다.독일 내부에서는 이슬람사원에 대한 해외자금 유입 우려가 크다.가령, 독일의 900여개 이슬람사원을 터키 정부 산하 기관이 운영…
독일 검찰은 22일(현지시간) 일반 시민을 상대로 차량과 총기를 사용한 테러를 모의한 이슬람 극단주의자 10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경찰은 이날 오전 200여명의 경찰력을 투입해 헤센 주와 라인란트팔츠 주 일대의 은신처를 급습, 용의자들을 체포했다.용의자들의 나이는 20∼42세다. 경찰은 급습 과정에서 2만 유로의 현금과 여러 자루의 칼 등을 압수했다.일부 주요 용의자들은 이슬람 극단주의 일파인 살라피스트와 연계된 것으로 검찰은 파악했다.주요 용의자는 비스바덴에 거주하는 31세 형제 2명과 오펜바흐에 거주하는 21세 남성이다.용의자들은 무기상과 접촉해왔고 테러에 사용하기 위한 대형 차량을 빌렸다.독일에서는 2016년 12월 베를린의 브라이트샤이트 크리스마스 시장에서 이슬람 극단주의자에 의한 차량 돌진 테러가…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의 후계자로 꼽히는 안네그레트 크람프-카렌바우어 기독민주당 대표는 유럽연합(EU)이 난민정책에 공동 대응하고 국방과 경제 분야에서의 결속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크람프-카렌바우어 대표는 10일(현지시간) 일요지 벨트암존탁과의 인터뷰에서 "유럽은 더 강해져야 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이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최근 주장한 '유럽의 쇄신을 위한 로드맵'에 화답하는 차원이다.크람프-카렌바우어 대표는 EU 외부 국경을 보호하고, 유엔안전보장이사회에서 EU를 위한 상임이사 자리를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또한, 외교 및 안보정책에서 영국을 포함한 유럽안전보장이사회의 창설 필요성을 제기했다.특히 "유럽은 자국의 가치에 맞는 이슬람의 형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면서 "이슬람 성직…
독일에서 이라크 출신의 난민 3명이 30일(현지시간) 테러 모의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다.이들 중 2명은 23세, 한 명은 36세로, 경찰은 이날 오전 슐레스비히홀슈타인 주에서 이들을 체포했다.이들은 불꽃놀이에 사용되는 화약을 활용해 폭탄을 제조하고 테러 계획을 모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인터넷을 통해 폭탄 제조법을 알아내고 영국에서 관련 장치를 구매하려 했다.호르스트 제호퍼 내무장관은 용의자들이 이미 폭발 실험을 했다고 말했다.경찰은 이들의 테러 모의에는 이슬람 극단주의가 배경인 것으로 보고 있다.출처 : https://www.yna.co.kr/view/AKR20190130203900082?input=1195m
슈투트가르트 등 주요 공항 보안조치 강화독일에서 공항을 겨냥한 테러 준비정황이 포착돼 현지 경찰에 비상이 걸렸다.20일(현지시간) AFP통신 등에 따르면 독일 연방경찰은 슈투트가르트 공황에서 테러 용의자로 추정되는 남성 4명이 사전답사를 하는 듯한 모습이 공항 내 폐쇄회로(CC)TV 카메라에 찍혀 공항 보안을 강화하는 조치를 취했다.테러용의자로 추정되는 남성들은 최근 공항에서 터미널 건물과 부지 등의 사진을 찍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언론들은 이들 용의자 중엔 이슬람 과격주의자도 포함돼 있다고 전하고 있다.앞서 모로코 정보당국도 "독일과 프랑스 접경 인근 공항에 대한 테러 모의 정보를 입수했다"며 관련 사항을 독일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남서독일방송(SWR)도 "최근 독일과 인접한 프랑스 스트라스부르에서 총격테러…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