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9-09.png

독일 정부가 터키, 이란, 사우디아라비아 등의 간섭을 차단하기 위해 500만 명가량 되는 무슬림 주민들에게 '모스크(무슬림 사원) 세'를 부과할지 모른다고 영국 일간 더타임스가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무슬림 주민에게 소득세의 8% 내지 9%를 추가로 거둬들여 국내 무슬림 단체에 배분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4천600만 명의 주민들에게 연간 120억 파운드를 징세했던 과거 '교회세(church tax)'를 모델로 한 것 같다.  호르스트 제호퍼 독일 내무장관은 28일 베를린에서 열린 '독일 이슬람 회의(German Islam Conference)'를 앞두고, 프랑크푸르트 알게마이네 차이퉁에 실린 기고문에서 "이곳에 거주하는 무슬림 주민들은 독일에 대한 소속감을 가져야 한다"면서 "무슬림 단체의 조직과 재정도 그들 스스로 꾸려…
정치권서 감시 가능 연령 낮춰야 한다는 목소리 나와독일 정보기관인 헌법수호청(BfV)이 독일 내 이슬람 배경의 가정에서 자란 아이들의 일부가 테러리즘에 동화될 수 있다고 경고했다.BfV의 한스-게오르크 마센 청장은 6일(현지시간) 언론 인터뷰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이슬람 가정의 아이들이 잠재적 위협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고 공영방송 도이체벨레가 보도했다.마센 청장은 "아이들의 지하디스트(이슬람 성전주의자)화가 진행되는 문제는 수년간 당국에 중요한 도전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BfV는 관련 보고서에서 현재 이슬람 가정의 어린이 300명 정도가 테러리즘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평가했다.BfV는 보고서에서 "(이슬람 가정의 일부) 어린이들이 다른 사람들에 대한 폭력을 합법화하고 같은 그룹이 아닌 사람들을 비하하는 극단주의적인…
외질이 23일 독일국가대표팀 소집에 더는 응하지 않겠다고 공지했다. 터키계 및 이슬람교라는 자신의 이질적인 인종 및 종교로 인한 소외감 나아가 차별을 느꼈음을 피력했다. 메수트 외질(아스널)은 2009년부터 독일국가대표로 A매치 92경기 23골 40어시스트를 기록했다. 평균 81.4분을 뛰었고 90분당 공격포인트는 0.76에 달했다. 국가대표팀 소속으로 메수트 외질은 2010년 국제축구연맹(FIFA) 남아프리카공화국월드컵 및 2012년 유럽축구연맹선수권(유로) 예·본선 도움왕으로 황금기를 구가했다. 독일은 메수트 외질과 남아프리카공화국월드컵 3위와 2014 브라질월드컵 우승 그리고 유로 2012·2016 4강 진출을 함께했다. 메수트 외질의 국가대항전 소집 거부는 독일의 2018 러시아월드컵 16강 좌절과 무관하지 않다. 디…
Düsseldorf -Eine Familien-Siedlung in Rath, Donnerstag gegen 11.30 Uhr. Dutzende Streifenwagen rücken an, ein Spezial-Einsatzkommando stürmt eines der geklinkerten Häuser, die Beamten überwältigen den 32-jährigen Familienvater Ahmed F. im Flur und fixieren ihn.Widerstandslos lässt sich der Ägypter festnehmen.Tochter leblosAls die Spezial-Einsatzkräfte die Wohnung im Erdgeschoss betreten, machen sie eine schreckliche Entdeckung: Sie finden das  siebenjährige Mädchen leblos in der Wohnung. Sie wird mit einem Notarztwagen in eine Klinik gebracht. Dort stirbt das kleine, süße Mädchen.Doch was war passiert? „Bei ein…
지난 4월 독일 함부르크 지하철역에서 발생…“메르켈이 참수살해 보도통제” 소문 급속 확산지난 며칠 사이 국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충격적인 이야기가 돌기 시작했다. 독일에서 이슬람 이민자가 한 살 난 여자아이를 공공장소에서 참수해 살해했는데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보도를 통제해 잘 알려지지 않았다는 내용이었다. 확인 결과 해당 내용은 2018년 4월 12일(현지시간) 독일 함부르크의 한 지하철역에서 일어난 사건이었다. 그리고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보도 통제를 하지 않았다. 다만 영어권 언론들이 제대로 보도하지 않았을 뿐이었다. 미국의 이슬람 극단주의 감시매체 ‘지하드 워치’는 최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의 보도 통제 소문과 관련해 지난 4월 보도했던 내용을 재록했다. 美‘지하드 워치’는 당시 “…
독일 검찰은 14일 극단적 이슬람주의자가 치명적 독극물 리신으로 독일에서 공격하려던 계획을 사전에 좌절시켰다고 말했다.이날 검찰 당국에 따르면 29세의 튀니지 남성 한 명이 지난달 중순부터 리신 제조에 필요한 기초 물질 등을 온라인으로 구매하기 시작했다. 이 남성은 전날 체포됐다.시에프 알라 H라는 이 용의자는 이달에 리신 제조에 성공했으며 당국은 그의 쾰린 아파트 수색 중 이를 찾아냈다.H가 리신을 어떻게 사용해서 공격할 것인지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검찰은 말했다. 용의자가 독일에서 공격을 할 마음으로 방안을 모색하고 있었던 것은 확실하다고 덧붙였다.   다른 극단주의 조직과 연계되어 있다는 증거는 아직 발견하지 못했다.이와 관련 빌트 지는 미국 정보 기관이 독일 당국에 이에 대한 첫 정보를 제…
목록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