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9-09.png

[프랑스] 프랑스 24세 여성 “신은 위대하다” 외치며 커터칼 휘둘러

무슬림사랑 2018-06-19 (화) 21:33 1년전 375

프랑스의 한 슈퍼마켓에서 24세 여성이 '신은 위대하다'고 외치며 커터칼을 휘둘러 2명이 다쳤다.

17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남부 지중해 하구도시 툴롱 외곽의 라센 뒤르 메르의 한 슈퍼마켓에서 발생한 이번 사건으로 손님 1명이 가슴을 찔리고 계산원이 눈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연합뉴스가 AFP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 여성은 손님들과 말다툼을 하다 '신은 위대하다'라는 뜻의 아랍어인 '알라후 아크바르'를 외치며 칼을 휘둘렀고, 신의 계시로 이단자들을 처벌한다고 하며 경찰에게 자신도 죽여달라는 말을 했다고 목격자들은 증언했다.

이 여성은 슈퍼마켓 점원 2명과 손님 1명에 의해 제압된 뒤 경찰에 인계됐다.

쇼핑하던 세바스티앙이라는 손님은 "칼을 빼앗으려고 손목을 붙들었다"며 "왜 그랬느냐고 물으니까 대답을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경찰은 이 여성의 집을 수색해 이슬람 경전인 쿠란과 알제리 국기 1개를 찾아내는 한편 직장 사무실에 있는 컴퓨터를 조사 중이다.

지난달에도 파리 도심에서 급진 이슬람 성향의 20대 남성이 '신은 위대하다'고 외치며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을 입었다.

지난 3월에는 남부 트레베의 한 슈퍼마켓에서도 '신은 위대하다'고 외치는 괴한이 인질극을 벌이다 경찰관 1명을 포함한 3명을 살해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출처 : http://kr.christianitydaily.com/articles/96550/20180618/%ED%94%84%EB%9E%91%EC%8A%A4-24%EC%84%B8-%EC%97%AC%EC%84%B1-%EC%8B%A0%EC%9D%80-%EC%9C%84%EB%8C%80%ED%95%98%EB%8B%A4-%EC%99%B8%EC%B9%98%EB%A9%B0-%EC%BB%A4%ED%84%B0%EC%B9%BC-%ED%9C%98%EB%91%98%EB%9F%AC.htm

무슬림사랑 님의 유럽 최신글 [더보기]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