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4-01.png

미국의 조지 W 부시 정부가 퇴진 전에 이란의 핵 개발 능력을 제거하기 위한 군사 공격을 준비 중이라고 영국 신문 선데이텔레그래프가 16일 미 고위 관리들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부시 측근들(inner circle)이 구상 중인 시나리오에 따르면 이란에 대한 공격은 단계적인 위기 고조에 이어 단행된다. 이미 부시 정부 고위 관리들은 이란이 이라크 내 저항군의 무장과 훈련에 개입하고 있다는 비난과 함께 이란 내 훈련캠프와 폭탄제조창에 대한 공격 가능성을 경고해 왔다. 최근 데이비드 페트레이어스(Petraeus) 이라크 주둔 미군사령관도 의회에서 이란이 이라크에서 ‘대리 전쟁’을 벌이고 있다고 증언했다. 이란 공격이 감행될 경우 주요 타격 목표로는 이란 남부의 파지르(Fajr) 기지가 꼽힌다. 이란혁명수비대의 주기지인 이곳에는 미…
이란, 위성 방송 통해 복음을 영접한 이슬람 성직자 피신 그리스도를 믿게 된 이란의 이슬람 지도자 중 한 명이 살해와 감옥형의 위협으로 이란을 떠났다고 이란 기독교 사정에 정통한 한 미국 거주 이란인 목사에 의해 밝혀졌다. 이 목사에 의하면 이 이슬람 성직자는 지난 2년간 기독교 위성 방송을 시청하며 복음을 듣게 되었는데, 이 이슬람 성직자가 시청한 위성 방송은 이란과 다른 중동 국가를 향해 하루 24시간 기독교 방송을 송출하는 모하밧(Mohabat) 네트워크 위성 방송으로 알려졌다. 이 이슬람 성직자는 모하밧 기독교 위성 방송을 후원하는 이란 그리스도인 지원 단체의 사역자와 지난 2007년 2월 전화 통화를 통해 자신이 기독교 방송을 2년 동안 시청하고 있으며, 이 방송을 시청한 이후 구원을 얻게 되었다고 고백했다. …
이란 대통령 핵 개발 노선 중동 전체 재앙으로 몰고가` [중앙일보] 하타미 전 대통령 이례적 비판 모하마드 하타미(사진) 전 이란 대통령이 마무드 아마디네자드 현 대통령 정부의 핵 개발 노선을 강력히 비난했다. 1997년에서 2005년까지 대통령직을 연임한 개혁파 하타미 전 대통령이 강경파인 아마디네자드 대통령의 정책을 공개적으로 비판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란에서 전직 지도자가 현직 대통령을 대놓고 비판하는 것도 이례적이다. 이에 대해 알자지라 방송은 13일 "현 정부의 지나친 강경 노선에 대한 온건.개혁파의 불만이 최고조에 달했음을 입증하는 사건"이라고 분석했다. 하타미는 12일 이란의 경제일간지 '사나트 바 토시'와의 회견에서 "핵 문제에서는 대화와 타협이 필요하다"며 "타협을 해야 미국 등과의 …
(::서방 ‘核제재’등 앞두고 강력한 내부 단속::) 이란이 언론인과 시민운동가들을 잇달아 체포하는 등 강력한 내 부단속에 나서고 있다. 최근 학생시위 등으로 강경파 정부에 대한 반발이 거세지고 있는 데다, 핵개발을 놓고 서방측의 대(對)이란 제재가 예상되고 있 어 미리부터 내부 다잡기에 나선 것으로 분석된다.  이란 당국이 4일 수도 테헤란의 혁명법원 앞에서 시위를 벌인 여 성운동가 32명 이상을 불법시위 혐의로 체포했다고 영국 BBC방송 인터넷판은 보도했다. 참가자들은 ‘우리는 평화적인 항의를 할 수 있는 권리가 있다’는 구호가 적힌 플래카드를 든 채 지난해 6월 시위를 주도하다가 연행된 여성운동가 5명이 이날 첫 재판 을 받는 것에 대해 항의 시위를 벌였다고 BBC는 덧붙였다.  이 5명은 당시 이란의 이슬람법…
아흐마디네자드 "강제할 필요 없어" 핵 프로그램과 관련해 국제 사회의 압력을 받고 있는 마흐무드 아흐마디네자드 이란 대통령이 이슬람 복장규정 단속을 완화할 것임을 23일 시사했다. 아흐마디네자드 대통령은 이날 국영 TV를 통해 "(여성들의 머리 싸개인) 히잡은 이란 여성들의 역사적 선택이기 때문에 그것을 쓰도록 강제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아흐마디네자드 대통령은 "우리는 문화와 관련된 문제에서 사전에 계획되어 있지 않은 충돌은 피할 수 있고 피해야만 한다"면서 "문화적 논의가 정치 논쟁과 집단간 전쟁으로 비화되게 해서는 안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란에서는 1979년 이슬람 혁명 이후 여성의 히잡 착용이 법으로 강제돼 히잡을 쓰지 않고 집 밖에 나섰다가는 봉변을 당할 수 있다. 따라서 보수 성향…
美언론 “공습 검토”… 럼즈펠드는 부인 - 지구촌 '생생 리포트(조선일보)' 이란이 11일 농축 우라늄 생산에 성공했다며 ‘핵(기술)클럽’에 가입했음을 전격 선언했다. 미국은 즉각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를 통해 ‘심각한 위협’에 대처하겠다고 경고했다. 미국과 영국 언론에서는 최근 이란 핵시설에 대한 미국의 공격 가능성이 계속 제기되지만 도널드 럼즈펠드 미 국방장관은 “환상의 나라 얘기”라고 이를 부인했다. ◆이란 ‘핵클럽 가입’ 선언의 의미=마흐무드 아흐마디네자드 이란 대통령은 11일 이란 국영 TV 연설에서 “핵발전소에 필요한 농축 우라늄을 생산했다”고 선언했다. 우라늄 농축 단계를 보여주는 비디오 테이프도 함께 공개했다. 또 하셰미 라프산자니 전 이란 대통령도 “원심 분리기 164개를 가동해 농축 우…
처음  이전  221  222  223  224  225  226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