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4-01.png

"이전 12년간 사망자수와 맞먹어"…5일에도 2명 취재 중 사망 아프가니스탄에서 테러로 희생된 언론인 수가 최근 몇 년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프간에서는 17년째 정부군과 반군 탈레반이 내전을 벌이고 있으며, 2015년부터는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까지 가세하면서 각종 테러가 더욱 빈발해지고 있다.  7일(현지시간) 현지 톨로뉴스는 미디어 지원 단체의 자료를 인용, 지난 4년간 아슈라프 가니 대통령 정부 치하에서 40명의 언론인이 테러 등으로 목숨을 잃었다고 보도했다. 이 같은 수치는 가니 대통령 이전 정부 12년 동안 사망한 언론인 숫자와 맞먹는다고 톨로뉴스는 덧붙였다. 아프간의 미디어 지원 단체인 NAI의 회장 무지브 켈와트가르는 "이 같은 통계는 아프간 언론취재 환경이 극도로 나빠지고 있다는 점을…
"이란 당국, 귀휴 기간 연장 거부" 이란 테헤란의 교도소에 2년여간 수감됐다가 지난 22일 예정에 없던 사흘간 귀휴를 받아 가족을 만난 이란계 영국인 나자닌 자가리-랫클리프(39)가 26일(현지시간) 오후 일정대로 다시 교도소로 복귀했다. 그의 가족과 함께 석방 운동을 하는 '프리 나자닌'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랫클리프의 귀휴 기간 연장을 청원했지만 이란 당국이 이를 거부했다면서 결국 그가 교도소로 돌아갔다고 밝혔다. 이 단체는 랫클리프가 교도소로 돌아가기 직전 헤어져야 하는 어린 딸을 껴안은 사진을 함께 게시했다. 영국인과 결혼한 랫클리프는 영국 자선단체 톰슨로이터재단에서 프로젝트 매니저로 일하다 2016년 4월 친정 가족을 만나러 이란을 방문하고 영국으로 돌아가려다 공항에서 체포됐다. 그는 이란과 영국의 이중 …
이념 성향 관계없이 '왕가에 걸림돌' 원천 봉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인지도가 높은 보수 성직자가 남녀가 공공장소에서 함께 모이는 것을 허가한 정부의 시책을 비판했다는 이유로 체포됐다고 중동 언론들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슬람 최고 성지인 사우디 메카에서 예배인도자(이맘)로 활동하는 셰이크 살레 알탈립이 가족이 아닌 남녀가 공공장소에서 모이는 것은 이슬람의 교리에 반하는 '악'이라는 내용으로 설교했다. 사우디 내 온라인 인권단체인 '양심수'는 19일 트위터에 "알탈립이 체포된 사실을 확인했다. 체포 이유는 남녀 혼석(混席)을 거부하는 게 이슬람의 의무라고 설교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는 글을 올렸다. 사우디 정부는 올해 1월부터 축구장에 여성 입장을 허용했다. 이어 영화관 영업을 30여년…
NYT "미국과는 상관없어…정치적 목적에 금융정책 끼워맞춘 탓"터키 금융위기는 '21세기 술탄'의 과욕이 부른 참사일까. 13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 등 외신은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64) 터키 대통령이 스스로 금융위기를 자초했다고 지적했다. 미국과의 갈등이 아닌 경제 정책 실패가 리라화 폭락 사태를 불렀다는 주장이다. 터키 리라화는 10일 미국이 터키의 미국인 목사 장기 구금에 대한 보복으로 터키산 철강·알루미늄에 폭탄관세를 두 배로 부과한 후 31% 폭락하긴 했지만, 이미 전부터 통화가치가 빠르게 절하되고 있었다. 달러 대비 리라화 값은 연초 대비 82%나 떨어졌다.리라화 폭락 배경에는 성장 위주 경제 정책인 '에르도가노믹스'(erdoganomics)가 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총리로 집권한 2003년부터 외국 자본을 …
“여성을 때려도 된다니, 화가 나 참을 수가 없었어요. 다신 코란을 펼쳐보지 않았습니다. 코란을 믿느니 차라리 지옥에 가는 게 낫겠다고 생각했죠.”이슬람교의 여성 차별적 문화에 실망해 기독교로 개종한 팔레스타인 여성 나디아의 이야기가 기독교 선교단체인 오픈도어스에 최근 소개됐다. 사랑하는 가족과 떨어지는 등 각종 박해를 받게 된 여성은 그러나 꿋꿋이 신앙을 지키며 기독교 리더로 성장했다.나디아는 이스라엘에서 자란 팔레스타인인이었다. 그녀의 가족은 무슬림이었지만 신앙심은 그리 깊지 않았다. 기도를 하지 않았고 이슬람 사원에 가지 않았다. 라마단처럼 중요 행사만 챙겼다.나디아는 22세이던 1995년 가까운 친구가 히잡을 쓰는 등 이슬람 율법을 엄격히 따르는 것을 보고 종교에 관심을 갖게 됐다.“제 친구는 이슬람 율법에…
사우디에서 여성 운전교육Sheryl Vanderwalker, Enumclaw에 있는 운전학교(Rules of the Road Driving school)의 주인이다. 그녀는 최근에 사우디 아라비아에 있는 여성들에게 운전을 가르치는 일을 하도록 계약을 맺었다. 사우디 왕자 모하멧 빈 살만 (Mohammed bin Salman)은 지난 가을에 사우디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운전자들이 운전하는 것을 금지하는 법을 해제했다. 그 이후로, 5개의 여자대학이 운전학교를 열었고, 각 학교당 약 75,000 여명의 학생들이 운전학교 대기자 명단에 등록해 있다.모하멧 왕자는 그 이외에도,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들이 축구경기와 같은 남자와 여자가 함께 섞여 있는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허락했다. 세릴은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이제 막 운전할 수 있는 권리를 획득한 9백만명의 여성들에게 운전…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