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4-01.png

> 시리아 주둔 미군 철수 이후 쿠르드족 안전 보장 문제를 놓고 미국과 터키의 의견 충돌이 격화하는 양상이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자국을 방문한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앞서 쿠르드족 문제에 이견을 보인 것에 불만을 표하며 면담을 거부했다. CNN방송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볼턴 보좌관은 터키 앙카라 방문 이틀째인 이날 에르도안 대통령과 면담을 하지 못하고 조기 귀국했다. 개릿 마키 미 NCS 대변인은 에르도안 대통령이 국내 선거와 의회 연설을 이유로 볼턴 보좌관과의 면담을 거부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면담 거부의 실제 이유는 지난 6일 볼턴 보좌관이 이스라엘을 방문했을 당시 시리아 주둔 미군 철수 전제조건으로 쿠르드족 안전 보장을 언급한 것 …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기세는 하늘을 찔렀다. 이라크 정규군은 이들과 싸워보기도 전에 줄행랑을 쳤다. 누구도 이들과 맞서 싸울 배짱이 없었다. 그렇게 일개 테러리스트인 IS는 2014년 6월 이라크 제2도시 모술을 손에 넣었다. 시리아 동부 유전(油田)지대도 그들에게 넘어갔다. IS는 ‘영토를 가진 테러리스트’로 등극했다. 9·11테러를 일으킨 알카에다도 하지 못한 일이다. 세계는 충격과 공포에 빠졌다.      이때 IS 앞을 가로막고 나선 이들이 있다. 시리아군도 이라크군도 아닌, 독립국가 없이 여기저기 흩어져 사는 ‘중동의 집시’ ‘중동의 방랑자’ 쿠르드족(族)이었다. 나라가 통째로 테러리스트 손에 넘어갈 지경이 되자, 쿠르드가 ‘의병(義兵)’이 돼 나선 것이다. 평소 나라로부…
 미국의 시리아 철군 발표로 쿠르드족은 ‘바람 앞의 등불’ 신세가 됐다. 미군이라는 보호막을 잃은 쿠르드를 놓고 터키와 러시아, 시리아가 각각 주판알을 튕기고 있다. 어떤 결론이 나오든 쿠르드족의 오랜 꿈인 독립 국가 건설은 요원해질 것으로 보인다.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계획을 밝혔다. 이날 앙카라에서 열린 집권 정의개발당 의원총회 직후 그는 “대표단이 (미군 철수를 논의하기 위해) 러시아 모스크바로 간다”면서 “그 후에 나도 푸틴 대통령과 회담할 것”이라고 했다.  이는 인민수비대(YPG) 등 시리아 쿠르드족에 대한 군사 작전을 앞두고 러시아의 양해를 구하려는 의도로 보인다. 자국 쿠르드족의 분리·독립을 막으려…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와 이라크 모술 인근에서 대치 중인 쿠르드 민병대 페슈메르 소속 대원이 중고 방탄차를 몰고 교전 지역으로 들어가 부상당한 이라크 주민 70명을 구해내 영웅으로 떠올랐다. 7일(현지시간) 미 CNN에 따르면 이라크 민병대 아코 압둘라흐만(32)은 최근 자동차 경매 사이트에서 1만달러(약 1,141만원)를 주고 1990년대에 생산된 BMW 방탄차량 한 대를 구입했다. 주변에선 그가 거금을 주고 방탄차를 사자 “과시를 하기 위한 것 아니냐”고 말했지만, 압둘라흐만은 IS에 의해 사지에서 고립된 부상자들을 구하겠다는 뚜렷한 목표가 있었다. 그는 “내가 이 차를 사니까 친구들이 매우 기뻐했다”라며 “총알을 막아주는 이 차를 타고 모술 남동부 키르쿠크로 달렸는데 두렵지가 않았다”고 CNN에 밝혔다. IS의 조준사…
누가 이 어린이들에게 총을 들게 했을까?최근 한 어린 쿠르드족 소녀가 기관총을 난사하는 모습을 담은 충격적인 영상이 언론에 공개돼 충격을 주고있다. 지난 16일(현지시간) 영국매체 데일리메일은 쿠르드 민병대 인민수비대(YPG) 소속이라는 한 어린 소녀가 기관총을 쏘는 모습을 영상과 함께 공개했다.약 1분 분량의 이 영상에는 6-7살 정도로 보이는 어린 소녀가 이를 촬영하는 한 어른과 대화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소녀는 400명의 이슬람국가(IS) 대원을 죽였다고 자랑하며 능숙하게 기관총을 쏜다. 물론 소녀의 말처럼 실제로 소녀가 전투에 투입돼 사람을 죽였을 가능성은 희박하지만 능숙하게 기관총을 쏘는 것 자체 만으로도 충격적이다. 당초 이 영상은 지난 1월 처음 인터넷에 공개됐으며 최근 SNS를 통해&nbs…
(1950년 한국에서 6`25전쟁이 발발하자 터키군은 1950년 10월부터 1953년 7월 27일까지 1만4천936명을 한국으로 파병했다. 이는 미국,영국에 이어 세 번째 규모의 참전 병력이었다. 한국전에서 사망한 터키군은 765명이고, 부상자는 2천147명, 행방불명된 사람은 175명, 포로는 346명, 비전투 요원 손실은 346명, 부산 유엔묘지에 안치된 유해는 462구이다.) 필자는 터키와 시리아가 국경을 접한 코바니 부근으로 전쟁을 취재하려고 갔다가 그 지역의 쿠르드인들로부터 아주 충격적인 정보를 들었다. “한국전에 참전한 병사들 중에 60%가 쿠르드인들이었다”는 말이다. 필자는 이 사실을 그냥 우스갯소리로 넘길 수만은 없었다. 이 말을 한 사람은 쿠르드당의 간부였고 한국전에 참전했다가 몇 년 전에 작고한 쿠르드 참전용사에게서 직접 들었다는 …
목록
 1  2  3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