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4-34-01.png

[기타국가] 범이슬람권 긴급정상회의…"각국대사관 예루살렘 추가이전 막자"

무슬림사랑 2018-05-20 (일) 14:57 2개월전 108


PYH2018051830740034000_P4.jpg


범이슬람권이 긴급 정상회의를 열어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시위 유혈진압을 규탄하고, 미국대사관의 예루살렘 이전에 대응 방안을 논의했다.

이슬람협력기구(OIC)는 18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긴급 정상회의를 개최했다.

OIC는 수니파와 시아파를 아우르는 범이슬람권 국가 모임으로, 57개국이 소속됐다.

OIC 의장국 터키는 이달 14일 미국이 이스라엘 주재 대사관을 텔아비브에서 예루살렘으로 이전하고, 가자지구에서 팔레스타인 시위대 60명이 이스라엘군의 총탄에 숨진 후 정상회의를 소집했다.

이날 정상회의에는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 압둘라 2세 요르단 국왕, 셰이크 사바 알아흐마드 알사바 쿠웨이트 군주(에미르),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 등이 참석했다. 팔레스타인에서는 귀 수술을 이유로 불참한 마무드 아바스 수반 대신 라미 함달라 총리가 왔다.

PAF20180519074001848_P2.jpg

미리 공개된 코뮈니케 초안에서 OIC는 팔레스타인인을 보호하라고 국제사회에 촉구했다.

OIC는 또 이스라엘이 비무장한 민간인에 발포, 범죄행위를 저질렀다고 규정했다.

메블뤼트 차우쇼을루 터키 외교장관은 이날 회의에 앞서 "이번 회의에서 우리는 팔레스타인의 지위를 강조하고, 역사적 도시 예루살렘의 지위 변경을 용인하지 않겠다고 선언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우쇼을루 장관은 "우리는 미국의 뒤를 이어 대사관 추가 이전이 일어나는 것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스탄불 남부 해안의 예니카프 광장에서는 수천명이 모여 이스라엘을 규탄하고 팔레스타인을 지지하는 시위가 열렸다.

이날 집회는 에르도안 대통령과 '정의개발당'(AKP) 지지자들이 주축이 됐으며 팔레스타인기(旗)보다 더 많은 터키 국기로 뒤덮여 유세 현장을 방불케 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 집회에서 "이스라엘의 폭정에 저항해 일어설 때가 왔다"면서 "광신주의로 중동과 세계를 재앙으로 몰고가는 무리에 대항해 모든 무슬림과 전 인류는 행동에 나서 달라"고 독려했다.

출처 :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5/18/0200000000AKR20180518151451108.HTML?input=1195m

무슬림사랑 님의 아랍/페르시아 최신글 [더보기]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