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8-17-19.png

3일(현지시간) 케냐 몸바사의 한 교회에 난입한 무장괴한의 총기 난사로 6명이 사망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무장한 괴한 2명이 교회 뒷문으로 들어와 예배중이던 신자들에게 무차별 총격을 가했다. 사건 당시 기도모임을 인도하던 릴리안 오몬디는 "2명 모두 큰 총을 가지고 있었으며 교회 내부 곳곳에 총을 쐈다"며 "땅에 넘어진 채 비명을 들었다"고 말했다. 교회 내부는 피 범벅이 된 성경과 뒤집힌 의자, 탄피들로 어지러져 있었다. 이들 괴한은 이후 인근의 다른 교회도 공격하려 했으나 순찰 중이던 무장 경찰을 발견하고는 자리를 피했다. 케냐 적십자에 따르면 총에 맞은 사람들 중 2명은 즉사했으며 다른 4명은 병원으로 이송된 후 사망했다. 한 2세 어린이는 총탄이 두개골에 박힌 채 병원으로 실려왔다. 케냐 내무…
케냐 정부 '쇼핑몰 테러' 책임 관련 이민국 관리 15명 해고최종편집 : 2013-10-27 04:57트위터로 기사 공유하기페이스북으로 기사 공유하기미투데이로 기사 공유하기싸이월드로 기사 공유하기확대해서보기축소해서보기프린트웨스트게이트 쇼핑몰 테러 사건을 조사하고 있는 케냐 정부가 외국인들에 대한 불법 증명서 발급의 책임을 물어 이민국 고위 관리 15명을 해고했다.조셉 올레 렌쿠 케냐 내무장관은 일부 이민국 관리가 불법 이민자들에게 ID카드(개인 신분증)를 발급해 줌으로써 국가안보를 위태롭게 했다며 이들을 법정에 세울 것이라고 말한 것으로 케냐 일간 데일리네이션이 26일(현지시간) 보도했다.케냐에서는 지난달 21일 소말리아 이슬람 무장단체 알 샤바브의 쇼핑몰 테러 공격에 67명이 사망하고 23명이 실종된 가운데 250여 명이 부상…
지난 달 케냐의 한 쇼핑몰에서 60여명이 희생된 테러 사건에 노르웨이 국적자가 연루됐다고 케냐 당국이 18일 밝혔습니다.노르웨이 정부는 최근 수사 선상에 오른 용의자의 신분을 공개적으로 밝히기를 거부하고 있습니다.하지만 케냐 수사당국은 그가 소말리아 태생의 노르웨이 국적자인 23살의 하산 아브디 드후후로우라고 주장했습니다.케냐 당국은 이와 함께 지난 사건에 연루된 4명의 추가 테러 용의자들의 신원을 공개했습니다.한편 케냐 나이로비의 웨스트게이트 쇼핑몰에서 지난 달 21일부터 4일간 계속된 무장 테러 분자들의 총격 테러 사건으로 적어도 67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당시 테러범들은 케냐의 군사 개입을 반대하고 있는 소말리아의 이슬람 반군 단체 알샤바브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VOA 뉴스출처:http://www.voakorea.com/content…
테러에 영국인 가담" 소문 맞물려 관련여부 주목(런던 AFP·AP=연합뉴스) 영국 출신 여성이 케냐 쇼핑몰 테러에 가담했다는 소문이 나도는 가운데 영국 국적자 1명이 나이로비 현지 당국에 체포됐다고 영국 외무부 대변인이 25일(현지시간) 발표했다.대변인은 AFP에 "영국인 1명이 나이로비에서 구금됐다. 기본적인 영사지원을 위해 접촉하고 있다"고 밝혔다.그는 이번 체포가 웨스트게이트 쇼핑몰 습격사건과 직접 연관됐는지는 언급을 피했다. 영국 데일리메일도 영국 국적의 남성이 전날 나이로비에서 터키로 향하는 여객기를 탑승하려다가 강제 연행됐다면서 얼굴에 멍든 흔적이 있고 거동이 수상해 의심을 샀다고 보도했다.쇼핑몰에 갇혀 있다 구조된 사람들은 몇몇 테러범들이 진압작전 초기에 사건 현장을 몰래 빠져나갔다고 말한 바 있…
목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