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www.4him.or.kr-2017-02-16-17-52-26.png

[아시아/오세아니아] 파키스탄 자폭테러…히드라처럼 살아나는 IS

무슬림사랑 2018-07-14 (토) 21:25 1개월전 222  

◀ 앵커 ▶ 

파키스탄에서 자살폭탄 테러로 120명 이상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습니다. 

테러 장소가 총선을 앞둔 유세장이어서 인명피해가 더 컸는데, 그 배후는 격퇴된 것으로 알려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였습니다. 

박선하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선거 유세장이 아수라장으로 변했습니다. 

병원 응급실도 부상자들로 가득 찼습니다. 

파키스탄 남서부 도시 마스퉁의 한 유세장에서 자살 폭탄 테러가 발생했습니다. 

120명 넘게 숨지고 150여 명이 다쳤는데, 시아파인 신생정당의 후보도 사망했습니다. 

오는 25일 총선을 앞두고 유권자들로 붐비던 유세 현장이어서 인명 피해가 더 컸습니다. 

[생존자] 
"선거 유세가 진행되고 있었는데 갑자기 폭탄이 터졌어요. 나는 의식을 잃었었고, 많은 사람들이 죽었어요." 

테러 발생 몇 시간 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 세력 IS가 이번 공격의 배후를 자처했습니다. 

소수파인 시아파를 상대로 한 테러에 급진 수니파인 IS가 가담한 것으로 보입니다. 

아프가니스탄에서도 탈레반과 경쟁하며 세력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NISI20130111_0007561823_960.jpg



IS는 지난해 말 시리아·이라크 등 주요 거점에선 밀려났지만, 지난 5월 인도네시아 일가족 자폭테러, 파리 흉기 테러 등을 일으키며 오히려 활동 무대를 넓히고 있습니다. 

한 전문가는 IS 잔당세력들의 생존력을 머리 하나가 잘려도 금세 다시 다른 하나가 생겨나는 '히드라'에 비유하기도 했습니다. 

석유 밀거래와 가상화폐 등을 통한 자금 동원력도 여전히 건재해 이 검은 돈줄을 차단하지 않는 한 IS의 세력 확장을 막을 수 없다는 분석도 나옵니다. 

출처:
http://imnews.imbc.com/replay/2018/nwdesk/article/4697305_22663.html

무슬림사랑 님의 IS 최신글 [더보기]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