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HIM
로그인 회원가입
4HIM
4HIM


screenshot-4him.or.kr-2018.03.21-12-44-09.jpeg

03-23 82
한 달 여전 나이지리아 북부의 중학교에서 극단주의 이슬람 무장단체 ‘보코 하람’에 납치됐던 여학생 대부분이 풀려났다. 학생들은 집에서 오매불망 기다리던 가족과 재회하며 눈물을 흘렸다.    21일(현지시간) AP통신 등에 따르면 나이지리아 정부는 지난달 19일 북부 요베주(州)의 다프치시에서 납치됐던 여학생 110명 가운데 104명이 무사 귀환했다고 이날 발표했다. 라이 무함마드 정보장관은 이들의 석방 …
02-26 146
나이지리아 여학생들이 또다시 무더기로 극단주의 무장단체 보코하람에 납치됐다. 2014년 기숙사에서 276명이 끌려간 ‘치복의 비극’ 이후에도 개선되지 않는 학교 치안에 나이지리아 국민들의 불안감도 증폭하고 있다.  나이지리아 공보 당국은 25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지난 19일 저녁 나이지리아 북부 요베주(州)의 다프치시에 있는 중학 과정의 '과학기술여학교'가 보코하람의 공격을 받았고 이후 110명이 실…
01-04 219
나이지리아의 이슬람 사원에서 자살폭탄 공격이 일어나 14명이 사망했다고 AFP통신이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슬람 무장단체 보코하람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이번 공격은 오전 5시께 카메룬 국경과 인접한 감보루의 사원에서 발생했다.아침 기도가 시작되기 직전이라 인파가 몰렸던 것으로 보인다 .현장의 한 목격자는 잔해 속에서 시신 14구가 수습됐으며 사원은 완전히 파괴됐다고 말했다. 폭발이 일어나기 약 한 시간 전 감보…
11-22 302
10代 소년, 기도 중 자살 테러 美 “야만성 다시 드러내” 규탄아프리카 나이지리아에서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보코하람’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폭탄 테러가 발생해 50여 명이 숨졌다. 이번에도 10대 어린 소년을 이용한 자살테러로 드러나면서 국제사회가 분노하고 있다. 21일 UPI통신에 따르면, 나이지리아 북동부 아다마와주 무비마을의 한 이슬람 사원에서 아침 기도가 막 끝난 오전 5시 자살 폭탄테러가 발…
10-27 374
하디자(16)는 허리에 폭탄띠를 두르고 검문소에 접근했다. 함께 ‘임무’ 수행에 나선 12살 소녀에게는 잠시 나무 옆에서 기다리라고 했다. 보호자도 없이 접근하는 어린아이를 의심해 군인들이 총을 쏠지도 모르는 일이었다. 다행히 군인들은 하디자의 말을 믿었고, 둘은 폭탄띠를 벗고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 올해 납치된 하디자가 자살폭탄테러에 내몰린 것은 보코 하람 대원과의 ‘결혼’을 거부했기 때문이다. 그 대원은 …
10-21 435
내무부 "모가디슈 테러 사망자 358명으로 늘어"(소말리아 AP=연합뉴스) 하산 알리 카이레 소말리아 총리는 20일(현지시간) 엿새 전 수도 모가디슈에서 발생한 사상 최악의 폭탄 테러와 관련,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인 알샤바브를 겨냥해 '전시상태'를 선언했다.이와 관련해 소말리아군 대변인은 모가디슈에서 알샤바브 세력을 몰아내고자 무력 압박을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모가디슈 테러를 자행한 것으로 지목된 알샤바브는 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4HIM
4HIM 소개 지역별 이슬람 뉴스 이만석 칼럼 전문가 칼럼  
  Tel : 010-8220-5290   E-mail : foxkr@msn.com